Korea Florist Course 9.

한국 플로리스트 과정 9기 졸업생

 

작성자 Admin(admin) 시간 2020-09-28 15:47:39 조회수 28
네이버
첨부파일 :

19_08_16_1_21.jpg

 

안녕하세요

문현선 플로리스트 아카데미 한국 플로리스트 과정을 듣고 있는 9기 박은입니다.

저는 서른셋이라는 다소 늦은 나이에 평생 직업을 가진 전문가로 살아가고 싶다는 생각에 6년여 동안 다니던 안정적인 회사를 그만두고 플로리스트의 길에 접어들게 되었습니다.

교육받을 곳을 조사하던 중 문현선 선생님의 블로그 칼럼(http://florist.co.kr)을 접하게 되었고,

이론과 실기를 중심으로 한 체계적인 커리큘럼으로 운영된다는 점, 그리고 선생님이 갖고 계신 직업관이 저의 직업관과 일치한다는 점은 망설임 없이 학원을 선택하는데 있어

저에게 충분하였습니다.


1단계 FD과정, 2단계 FAI과정을 마치며 되돌아보니, 힘들었던 과정이 유난히 기억에 많이 남는 것 같습니다.

첫 포트폴리오 꽃다발을 제작하며 좀처럼 늘지 않는 실력에 좌절했던 때,

추운 날씨와 폭염에 포트폴리오 야외 촬영을 했던 때,

또 난생 처음 해보는 응용작품 계획서 작성, 포트폴리오 편집을 하며 막막함에 밤잠 설치던 때가 기억에 납니다.

하지만 이러한 일들은 무사히 해냈다는 사실에 힘들었던 기억보다는 모두 뿌듯하고 스스로가 자랑스러운 추억으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앞으로 진행될 3단계 한국 플로리스트 과정에서도 힘든 기억보다는 좋은 추억을 남기기 위해 지금보다 더 노력하여 과정수료를 무사히 끝마칠 수 있도록 마음을 스스로 다져야겠습니다.

 

마지막으로 현재 1단계, 2단계 수업을 듣고 계신 학생 분들께 드리고 싶은 말씀은 미루지 말고 매일매일 꾸준히 하라는 것입니다.

한번 미뤄지면 그것을 바로 잡는 데는 더 많은 시간과 에너지가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처음이라 시작하기에도 막막하고 두려운 상황이 오더라도 무조건 진행하며 나아가다 보면 어느새 결승점에 다다라 있을 것입니다.

저의 글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바라며, 추후 한국 플로리스트 졸업생 신분으로 다 함께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_8_7_273.jpg
20_8_7_275.jpg
20_8_7_274.jpg
20_8_7_276.jpg
20_8_7_277.jpg
20_8_7_278.jpg
20_8_7_280.jpg
20_8_7_279.jpg

20_8_7_291.jpg
20_8_7_281.jpg
20_8_7_282.jpg
20_8_7_285.jpg
20_8_7_284.jpg
20_8_7_286.jpg
20_8_7_287.jpg
20_8_7_289.jpg
20_8_7_288.jpg
20_8_7_290.jpg

20_8_7_294.jpg
20_8_7_298.jpg
20_8_7_293.jpg
20_8_7_295.jpg
20_8_7_302.jpg
20_8_7_299.jpg
20_8_7_296.jpg
20_8_7_300.jpg
20_8_7_301.jpg
20_8_7_304.jpg

19_10_3_100.jpg
19_10_3_71.jpg
19_10_3_97.jpg
19_10_3_54.jpg
19_10_3_55.jpg
1906_03_1_104.jpg
1906_03_1_29.jpg
1906_03_1_93.jpg
1906_03_1_109.jpg
1906_03_1_121.jpg
1906_03_1_39.jpg
1906_03_1_4.jpg
1906_03_1_20.jpg
1906_03_1_16.jpg
1906_03_1_11.jpg
 

 2018_683.jpg
2018_667.jpg
2018_668.jpg
2018_685.jpg
2018_677.jpg
2018_680.jpg
2018_670.jpg

2018_882.jpg
2018_884.jpg
2018_880.jpg
2018_908.jpg
2018_898.jpg
2018_905.jpg
2018_904.jpg

2018_917.jpg
2018_911.jpg
2018_921.jpg
2018_914.jpg
2018_919.jpg
2018_916.jpg
2018_924.jpg
2018_922.jpg
2018_931.jpg
2018_930.jpg